Libec ALX KIT Tripod and Fluid Head Kit


삼각대 선택시 지지하중도 참고합니다.아주 중요한 선택 요소이니까요.


그런데 그 지지하중이란게 뭘까요? 말 그대로 해석하면 삼각대가 지지할 수 있는 최대 하중인데 삼각대 위에 물건을 올려 놓고 삼각대 다리가 휘어지기 시작할 때 까지 올릴 수 있는 무게일까요?아니면 다리가 파탄(breaking)날 때 까지 올릴 수 있는 무게일까요? 제조사에서 명확한 기준을 제시하는 것을 본 적이 없어요(못 봤을 수도 있긴합니다만). 제조사는 그냥 달랑 지지하중이라고 수치로만 표시해 놓습니다.구글 검색해 보니 대충  "A tripod’s payload is how much weight it can withstand before it loses stability."라고 정의하고 있습니다.안정성을 잃기 전 까지 버틸 수 있는  무게라는 말입니다.


그러면 삼각대 제조사는 어디 공인된 기관에 의뢰해서 지지하중을 측정할까요? 예를 들면,CIPA 규정에 따라 측정한다든지. 현실은 그냥 제조사 자체적으로 측정하는 것입니다.즉 제조사 마다 기준이 다르다고 할 수 있고 국제적 표준이 없는 것이나 마찬가지라는 이야기입니다. 다만 제조사에서 나름의 기준에 맞춰 정확하게 측정했다면 그 제조사의 지지하중 기준으로 그 제조사 제품의 지지하중 차이는 분명히 판단할 수는 있을겁니다. 그러나 타사 제품과의 직접적인 비교는 별 의미가 없거나 곤란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와 같이 명확한 기준이 없는 상태에서 소비자는 그냥 제조사 표시를 믿고 구입하는 것이죠.추천해 달라고 할 때도 지지하중이 얼마니 이런걸 들먹이는 사람도 많고요.유튜브에도 지지하중 들먹이면서 좋니 어쩌니 하는 경우도 많이 봤고요.


제 생각은 기준이 명확하지 않은 지지하중에 지나치게 얽매일 필요가 없다는 것입니다.그것보다는 일반적인 상식이 더 정확합니다.다리가 굵고 무거울수록 삼각대는 안정적이라는 사실이죠(그렇다고 이게 100% 정확하다는 말은 아닙니다.카본을 예로 들면 카본 소재 등급이 달라서 같은 굵기라도 안정성이 떨어지는게 분명 있습니다).장노출을 위해 정말 안정적인 삼각대를 찾는다면 예전에 나온 굵고 무거운 알루미늄 삼각대가 최신 카본 삼각대 보다 유리하고요.무게 때문에 카본을 쓴다면 현장에서 무게를 더해줘야 더 안정적이 되고요.


저는 나름 아주 간단하게 테스트하는 방법이 있긴 합니다.삼각대 맨 위나 삼각대에 장착된 헤드를 지긋하게 누른 상태에서 세 개의 다리 중 어느 하나를 다른 손으로 잡고 좌우로 흔들어 보는 것입니다. 다리 안정성이 떨어질수록 휘청 휘청하면서 좌우로 많이 흔들립니다.튼튼한 다리를 가진 삼각대는 확실히 덜 흔들립니다.그렇게 테스트해 보면 카본 소재에 따른 차이도 명확하게 느껴집니다.같은 다리 굵기라도 고급 소재를 사용한 삼각대가 훨씬 탄탄하더군요. 이렇게 좌우로 흔들리는 정도가 바람의 영향으로 흔들리는 정도와 직접적인 상관 관계가 있다고 생각되고요.


사실 삼각대 사용은 모 아니면 또일 수 밖에 없습니다.흔들렸느냐 안흔들렸느냐가 중요하지 조금 흔들렸느냐 많이 흔들렸느냐는 의미가 없는 것입니다.조금이라도 흔들린 것은 삼각대 사용한 의미가 없는 것이니까요. 삼각대 테스트 방법 중에 진폭과 그 감쇠 시간으로 안정성을 측정하는 방법도 보이더군요(여기 클릭). 나름 과학적인 방법이기는 하지만 앞서 언급했다시피 촬영시 중요한 것은 조금 흔들리냐 많이 흔들리냐가 아니라 흔들리냐 안흔들리냐입니다. 따라서 유저가 고민해야 할 것은 삼각대가 안흔들리게 하는 방법을 찾는 것입니다.외부 영향(주로 바람)이 크면 크고 무거운 삼각대가 가벼운 삼각대보다는 분명 덜 흔들려서 작고 가벼운 삼각대보다  유리하지만 어디까지나 유리하다는 것이지 조금이라도 흔들린다면 소용이 없게 되는 것입니다.


.....

Posted by nep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