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론 15-30mm f2.8 VC 리뷰입니다.

이 렌즈는 나온 후 시간이 꽤 흘러서 이미 많은 리뷰가 올라와 있기 때문에 이젠 크게 흥미를 돋구는 리뷰는 아니라고 봅니다.


 화각 

 110° 32' - 71° 35'

 최단 촬영 거리

 28cm

 렌즈 구성

 13군 18매

 조리개 날 수

 9매,원형

 조리개

 최대 f2.8,최소 f22

 특기사항

 손떨림보정(VC),일반 필터 사용 불가


아무튼 탐론 15-30mm f2.8 VC를 삼양 14mm f2.8과 비교해 보았습니다.

먼저 해상력을 살펴보겠습니다.니콘 D750으로 테스트한 자료입니다.

탐론 15-30mm f2.8 VC는 30mm 개방과 그 부근 조리개에서의 주변부를 제외하고는 양호한 해상력을 보여줍니다.대체로 광각측이 망원측보다 양호합니다.단렌즈인 삼양 14mm f2.8과 비교해도 주변부에서 오히려 우위를 보입니다.삼양은 단레즈임에도 주변부 광량저하가 심합니다.참고로 삼양 14mm f2.8은 니콘 AF-S 14-24mm f2.8와의 해상력 비교에서 막상막하의 실력(http://lenswork.tistory.com/entry/Nikon-1424mm-f28-ReviewPart-3Resolution-14mmvs-Samyang-14mm-f28)을 보여준 바 있습니다.


왜곡은 중간부에서 덜하고 최대 광각인 15mm에서 가장 심합니다.15mm에선 강한 배럴 디스토션이 보입니다.30mm에서 핀쿠션 디스토션이 좀 나타나고요.


15mm와 14mm의 화각 차이가 꽤 큽니다.삼양 14mm는 파도형 왜곡이 심한데 PTLens로 왜곡을 잡아서 비교해 봐도 상당한 화각 차이가 보입니다.아래는 실제 피사체를 대상으로 화각을 비교한 것입니다.1mm 차이치고는 좀 심한 편이라고 생각됩니다.



색수차는 두 렌즈 모두 아주 양호하게 잡혀 있습니다.특히 초광각 렌즈임을 고려할 때 극히 양호한 수준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코마 수차도 아주 적은 편입니다.


탐론 15-30mm f2.8 VC는 일반적인 역광 상황에선 플레어나 고스트가 크게 문제되지 않습니다.렌즈 정면에서 들어오는 강한 빛이나 사광에는 강한 면모를 보입니다.그러나 측면에서 들어 오는 강한 빛에 취약한 면이 보입니다.위 장면도 빛이 측면에서 파고드는 상황인데 보시는 바와 같이 플레어가 발생합니다.

[위 그림에서와 같이 측면에서 강한 빛이 파고 드는 경우에 플레어가 발생합니다.파란 네모 부분의 노출된 전면 유리 내에서 반사가 일어나서 문제가 생기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화면 밖에서 들어오는 강한 빛으로 인한 것이라 삼각대 사용시에는 측면에서 가려주면 방지가 가능하다는 것입니다.다만 손에 들고 촬영시는 차단하기가 쉽지 않습니다.한편 화면 내에 들어온 강한 광원에서 발생하는 플레어는 아예 촬영하지 않는 것 외에는 대책이 없지만 탐론 15-30은 해당되지 않습니다.


마지막 테스트는 손떨림방지 테스트입니다.벽에 박스 붙여 놓고 서서쏴 자세로 테스트했습니다.

손떨림방지가 효과가 있기는한데 아주 좋은지는 잘 모르겠습니다.이건 개인차도 심할겁니다.좀 더 안정적인 자세를 취하거나 지형지물을 이용하면 더욱 나아질 것이고요.


종합하면 탐론 15-30mm f2.8 VC는 해상력이 상당히 우수한 실력파 렌즈라고 할 수 있습니다.굳이 메이저 메이커의 렌즈가 필요없을 정도라고 생각됩니다.즉 화질로는 후회없을 렌즈라고 할 수 있습니다.아쉬운 점은 광각 측 화각이 조금 부족한 면이 보이고 측면에서 들어 오는 강한 빛에 취약한 점이 있습니다만 일반적으로 가려주면 해결할 수 있는 문제로 보입니다.또한 렌즈 자체가 상당히 크고 경통이 굵어서 손이 작은 유저(특히 여성)들에겐 렌즈 교환시 파지가 꽤 불편할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끝으로 탐론 15-30mm f2.8 VC로 촬영한 이미지입니다.

































Posted by nep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이 2016.06.09 06: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