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에 야외에서 영하의 기온에서 촬영하다가 카메라와 렌즈를 노출시킨 상태로 실내로 들어가면 카메라와 렌즈 외부에 습기가 차서 물방울이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실내로 들어 간다고 장비 외부에 무조건 습기가 들러 붙어서 물방울이 생기는 것은 아닙니다. 실내에 수분이 충분해야 물방울이 생깁니다. 식당 같은 곳은 대부분 습도가 높아서 대부분 생긴다고 보면 됩니다. 가정집의 경우는 요리하는 시간에는 습도가 높아서 물방울이 생길 가능성이 아주 높고요. 


실내가 건조한 경우에는 차가운 곳에 있다가 들어 가도 물방울이 생기지 않습니다. 들러 붙을 수분이 없으니까요. 


사실 장비 외부에 물방울 생기는건 별 문제가 아닙니다. 차가워진 장비를 습한 실내에 오래두면 장비 내부에도 결로 현상이 나타나서 눈에 보이지 않게 장비 내부에 물방울이 흥건해 질 수 있습니다. 물방울은 전자 회로 등에 치명적으로 작용할 수 있어서 서서히 내부 부품이 부식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렌즈의 경우는 내부 렌즈 표면에 물방울이 들러 붙으면서 먼지도 흡착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마르고 나면 얼룩이 남게 됩니다. 실제로 제가 예전 남대문 지하 상가 카메라 샵에서 그런 경우를 봤습니다. 누군가 캐논 200mm f1.8을 들고 와서  샵 주인에게 렌즈 내부에 이상하게 얼룩이 생겼다고 왜 이런건지 모르겠다고 하더군요. 제가 보니 결로 현상으로 인한 얼룩이더군요. 그래서 차가운 데 있다가 따뜻한 습한 실내에 방치해서 그렇다고 했습니다. 나중에 맞다고 하더군요. 


이러한 외부 결로나 내부 결로를 방지하기 위해선 카메라를 노출시킨 채로 습한 실내로 들어가지 말아야 합니다. 실내 진입 전에 가방에 넣어서 실내 공기와 직접적인 접촉을 하지 않게 해야 합니다. 가방에 넣은 상태로 오래 두면 서서히 가방 내부도 데워져 문제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아니면 비닐 봉지에 넣어서 밀봉한 다음에 실내에 들어가도 괜찮습니다. 비닐 봉지 속에 습기가 있더라도 아주 미미한 양이라 물방울이 맺히지 않습니다. 차가운 물체가 습한 공기를 지속적으로 접해야 물방울이 계속 생겨 흘러내리는 것이거든. 여름철에 냉장고 속에서 냉각된 음료수 페트병을 밖으로 꺼내 놓고 방치하면 물방울이 생겨서 나중에는 줄줄 흘러 내리는 것을 보셨을겁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강좌 Lectu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겨울철 카메라와 렌즈에 습기가 차는 현상  (2) 2017.12.09
사진은 뺄셈이다?  (0) 2015.06.06
구도에 대해 읽어볼만한 글  (0) 2015.06.04
볼해드의 근본적인 문제점  (0) 2015.05.18
니콘 AF 모드  (0) 2015.05.11
구도에 대하여  (0) 2015.04.29
Posted by nepo

어쩌다 눈에 띄어서 구입하게 된 LED 플래시입니다. 카메라에 직접적으로 사용하는 플래시는 아닌 일상 생활에서 쓰는 불밝히는 용도의 플래시입니다. 가장 큰 특징은 usb로 충전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대부분의 휴대용 플래시가 별도의 외장 배터리를 쓰는 반면에 샤오미 LED 플래시는 플래시 자체에 충전지가 내장되어 있어서 usb로 충전 가능합니다. 번거롭게 배터리를 꺼냈다 끼웠다할 필요가 없습니다. 


외관부터 살펴 보겠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sec | F/5.6 | +1.0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내용물은 플라스틱 원통에 다 담겨져 있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6.3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내용물입니다. 플래시 본체.충전 케이블,휴대용 끈 및 설명서가 들어 있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5sec | F/6.3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설명서는 중국어라 제게는 무용지물입니다. 다른 언어로 된 건 없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4.0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USB 단자입니다. 동그란 스위치도 보입니다. 동그란 스위치를 세번 누르면 SOS 신호를 내보낸다고 합니다. 실제로 해보니 특정한 방식으로 깜박이긴 하네요.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0sec | F/4.0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플래시 발광부입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4.0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본체 측면. 희미하게 글자가 적혀 있습니다. 자세히 한번 살펴보죠.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4.0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글자를 알아볼 수 있게 포토샵에서 처리했습니다. 역시 중국어이긴 하지만 몇가지는 알 수 있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0sec | F/4.0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플래시 광량 조정 표시가 희미하게 보입니다. 세련되게 보일려고 했는지 블랙이 아니라 흐릿한 회색으로 표시해 놓았네요. 플래시 광량은 은색 부분을 돌리면 우측(시계 방향)으로 돌리면 증가하고 반대로 돌리면 줄어들다 꺼집니다. 돌려보면 따르륵거립니다. 11단계로 광량 조정할 수 있습니다. 지속 시간은 보통 밝기에서 최대 12시간, 최대 밝기에서 216분이라고 합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0sec | F/5.6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자체 usb 충전 케이블을 꽂은 모습입니다. PC나 노트북에서 바로 충전 가능합니다만 케이블이 짧아서 불편할 수 있습니다. 충전 중에는 플래시가 켜지지 않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2.8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휴대폰 충전기로 연결해서 충전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는 자체 usb 충전 케이블 보다는  이게 더 편합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5sec | F/2.8 | +1.0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플래시 자체 배터리 용량이 3350mAh라 급할 땐 외장 배터리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00sec | F/2.8 | +0.70 EV | 26.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제가 가진 일반 플래시와 최대 광량을 비교해 봤습니다. 샤오미 LED 플래시가 훨씬 밝네요.  일반 플레시는 조금 푸른끼가 보이는데 샤오미 LED 플래시는 푸른끼가 적습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8 | 0.00 EV | 13.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좌측이 샤오미 플래시이고 우측이 일반 플래시입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sec | F/2.8 | +0.7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실측 무게는 106g입니다. 공식 사양으로는 103g입니다.




OLYMPUS CORPORATION | E-M1MarkII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8 | +0.7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휴대용 끈을 장착하니 111g이 나오네요.위에서 비교한 일반 LED 플래시는 끈 포함해서 138g이 나옵니다.


총평

샤오미 LED 플래시는 별도의 전용 배터리나 AA 배터리가 필요없이 자체적으로 일반 휴대폰 충전기로 충전할 수 있다는 점이 돋보입니다. 광량도 일상 용도로는  충분히 밝습니다. 플래시치고는 배터리 용량도 꽤 커서 외장 배터리로도 사용할 수 있고 오랜 시간 켤 수 있다는 점이 장점입니다. 색온도도 일반 LED 플래시의 푸르딩딩한 색이 아니어서 눈이 덜 피곤합니다. 아쉬운 점이라면 몸체가 흰색이라 쉽게 더렵혀질 가능성이 있고 휴대용 소프트 케이스가 없어서 충전 케이블을 따로 챙기기가 번거롭다는 점입니다. 내구성은 장시간 사용해 본 다음에야 평가할 수 있습니다.


참고로 공식 사양은 다음과 같습니다.


컬러:화이트+실버

소재:알루미늄 합금

최대 밝기:240루멘

입력:5.0V 1.0A

출력:5.0V 1.0A

배터리 용량:3250/3350mAh  11.7/12.06Wh(MIN/TYP) 3.6V

무게:103g

크기(L x W x H):12.02 x 2.55 x 2.55c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epo

현재 쓰고 있는 올림푸스 프로 렌즈는 7-14,12-24,40-150 및  300mm f4 PRO입니다.

대체로 해상력은 우수한 편입니다. 단점은 보케가 그리 부드러운 편은 아니라는 점입니다.

요즘 새로 나오는 밝은 단렌즈는 보케를 보강했다는 평이 들리고 있더군요.  45mm f1.2 PRO는 제가  잠시 빌려서 테스트해 본 바 보케는 괜찮았습니다.


유저들에게 있어서 새로 나오는 프로 렌즈의 가장 큰 장애는 가격일 것으로 봅니다. 국내 마이크로포서드 유저가 아무래도 젊은 층 위주라 가격을 부담스럽게 여기지 않나 생각합니다.  무리하게 f1.2로 만들기 보다는 차라리 f1.4로 잘 만들어서 유저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였으면 판매율이 더 높아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만 올림푸스의 정책이 그러니 어쩔 수 없는 부분이죠. 또 하나 걸림 요소는 부피와 크기입니다. 밝은 프로 렌즈는 아무래도 덩치가 있고 무게도 좀 나가는 편인데 E-M1 Mk2 같은 큰 카메라에서는 밸런스가 괜찮습니다. 45mm f1.2 PRO같은 경우도  E-M1 Mk2 에서는 무게 배분이나 크기가 비교적 괜찮은 편이었습니다. 내년에 나올  17mm f1.2 PRO도 45mm f1.2 PRO와 비슷한 크기와 무게라 밸런스 측면에선 무난할 것으로 봅니다. 다만 작은 카메라에선 아무래도 조금 불편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화질적으로는 프로 렌즈가 보급형 보다는 확실한 우위고 특히 저조도에서 셔터 속도 확보에 아주 유리한 면이 있습니다. 마이크로포서드 카메라는 아무래도 작은 센서를 쓰는지라 저도 가능하면 감도를 올리지 않고 되도록 상용 최저 감도인 ISO 200을 고집하는 편인데 그런 면에서는 밝은 단렌즈가 유리함은 부정할 수 없습니다. 특히 내년에 나올 17mm f1.2 PRO는 거리 사진 촬영용으로 상당히 기대되는 렌즈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epo